회원가입 | 기사쓰기 | 전체기사보기
교육 복지 여성 사건/사고 사회일반 행정 의정 정치일반 농업 생활경제 지역경제 경제일반 공연전시 생활정보 스포츠 문화일반 동정 경산사람 미담 독자마당 칼럼 사설 만평 시큰둥만화 시민기자 임당발굴 30주년 특별기획 경산미래농업, 해답을 찾다 지난 기획특집 바람직한 역사공원 조성 모델을 찾아서 도농교류, 농촌체험관광 지역살리는 협동조합 재래시장 탐방기 그림 그리는 의사 임종식의 경산이야기 지상인문학강의 경산인물열전 현방탐방 구술로 푸는 경산 100년사 일본 생협 슬로카페를 가다 현장탐방 경산 대표음식 특집 지역소식 경산 도시건축의 생애사 이제는 탈핵이다! 독서감상문대회 천작가의 it book, it movie 카드뉴스 쏙쏙뉴스 계남마을 시인의 농사편지
최종편집:2017-11-23 오전 10:34:35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시민기자
> 독서감상문대회 최종편집 : 2015-10-15 오후 03:46:24 |
출력 :
“내 어린 시절의 낡은 필름 같은 것이었다”
지인의 전화를 받았다. 대상 축하한다는 말에 무슨 말이냐고 물었다. 뒤늦게 인터넷으로 기사를 확인하고 기분이 좋았다. 그런데 누군가 동명이인이 아니냐고 말했다. 만약.. [경산신문 기자]
[2015년 10월 15일]
그날의 아름다운 사람들 ‘누나의 오월’을 읽고
5월은 가정의 달이다. 어린이날, 어버이날, 스승의 날까지 사람들은 선물과 편지에 들뜬 계절을 보낸다. 여러 행사 준비에 바쁘다 보면 한 달을 금방 흘려보내기 쉽다. 그.. [경산신문 기자]
[2015년 10월 15일]
엄마의 고향집
오랜만에 발걸음 한 그 곳은 여전히 아릅답습디다 많은 것이 변했지만 아무것도 변하지 않았더군요 그 곳만이 세월이 빗겨간 듯합니다 [경산신문 기자]
[2015년 10월 15일]
‘백석 시전집’을 읽고
갑작스레 통일이 된 후, 북으로 가는 첫 번째 문학기행 단체였다. 백석문학기행 당첨자가 되었다는 소식을 듣고 한 달 만에 경의선에 몸을 실었다. 38선 표식이 있는 곳을 .. [경산신문 기자]
[2015년 10월 15일]
“가슴속이 쨍하게 애려오는 애틋한 기억”
저에게 있어서 엄마의 집은 이름만 들어도 가슴속이 쨍하니 애려오는 애틋한 기억의 조각입니다. [경산신문 기자]
[2015년 10월 15일]
“반성의 기회를 준 책”
경산신문 독후감 대회에서 가장 큰 상인 대상을 수상하게 되어 기쁘고, 이렇게 큰 상을 안겨주셔서 감사합니다. [경산신문 기자]
[2015년 10월 15일]
책을 든 아름다운 손
독서감상문 294편과 문예창작 188편의 출품으로 두 부문에 총482명이 응모 해왔다. 예년에 비해 70여 편이 늘어난 현상으로 경산시민독서감상문대회 및 청소년창작글쓰기대.. [경산신문 기자]
[2015년 10월 15일]
청소년 창작부문 대상작품-붉은 태양
새벽 찬바람이 얼굴을 스치면 코끝이 찡해지는 느낌과 함께 온몸이 오싹거린다. [경산신문 기자]
[2014년 09월 29일]
독서감상문 청소년 대상작품-휴대폰 전쟁
“동석아, 좀 그만 만져!” 아침부터 들려오는 엄마의 잔소리다. 엄마가 잔소리를 왜 하냐고? 왜냐, 내가 핸드폰을 만져서이다. [경산신문 기자]
[2014년 09월 29일]
독서감상문 일반 대상작품-내 삶에 변화를 일으키기 위한 원동력
얼마 전 딸과 함께 산행을 다녀온 적 있다. [경산신문 기자]
[2014년 09월 29일]
창작 대상 수상소감-“이웃들 관찰하며 이야기 구성”
눈을 감아본다. 오늘도 열심히 신문을 돌리며 힘차게 살고 있을 기철이가 가파른 언덕길을 숨을 헐떡이며 오르고 있다. 나는 기철이가 행복하기를 바란다. [경산신문 기자]
[2014년 09월 29일]
독서 대상 수상소감-“우물 밖에 나온 개구리 같다”
수상자명단에 들어가는 것만으로도 영광인데, 이렇게 제일 큰 상을 주시니까 어찌할 바를 모르겠습니다. 솔직히 제가 이렇게 큰 상을 받을 거라곤, 상상도 못했습니다. [경산신문 기자]
[2014년 09월 29일]
일반 대상 수상소감-“도전하는 자의 아름다움 알았다”
우선 경산시민 독서감상문대회와 같은 큰 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하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합니다. [경산신문 기자]
[2014년 09월 29일]
심사평-“독후감 형식, 창의성 아쉬워”
독서 감상문과 문예창작 두 부문을 합하여 전체 414편의 작품이 응모해 왔다. 작품 양으로는 예년 수준이었다. [경산신문 기자]
[2014년 09월 29일]
1

실시간 많이본 뉴스  
경산·청도 미래포럼, 후원금 기탁
‘재경경산향우회’ 고향 방문
하양읍 6개 단체, 착한 모임 동시 ..
시민과 함께하는 ‘2017 건강한마당..
‘대한민국이 한우 먹는 날’
경산의 인구증가 요인
경산시농민회 제14회 추수대동한마..
적당하게 산다는 것
코발트광산역사공원 조성, 인권과 ..
중앙북부 하반기 베스트자율방범대 ..

최신뉴스

시큰둥만화  
하자경만평  
제4회 경산시 평생학습 재능나눔 ..  
경산서부초 라온윈드오케스트라 제..  
전국노래자랑 경산편 허지영 씨 최..  
깜짝이야!  
최고 이자율 및 불법채권추심행위  
잇단 지진, 경산은 안전한가?  
느린 숙고의 시간  
올해 적십자회비 모금실적 2위  
경산, 하반기 농산물우수관리제도(..  
농관원 청도사무소 내년 분리  
가뭄 심각, 내년 봄까지 ‘절수’  
대구가톨릭대 건축학전공, 건축공..  
패션테크 융복합산업 육성 포럼  

인사말 연혁 사업영역 조직도 편집위원회 편집규약 윤리강령 윤리실천 요강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광고/구독안내
상호: 경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5-81-03551/ 주소: 경상북도 경산시 경안로 173(중방동) 2층 경산신문사 / 발행인.편집인: 최승호
mail: gsinews@gsinews.com / Tel: 053)815-6767 / Fax : 053)811-788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다-1002호 / 등록일 : 2010.12.06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승호